프로야구 LG, 오지환과 6년 총액 124억원에 다년 계약

김수정 기자 승인 2023.01.19 11:14 의견 0

프로야구 LG, 주전 유격수 오지환과 6년 총액 124억원에 다년 계약 [LG 트윈스 제공]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주전 유격수 오지환(32)과 구단 최초로 다년 계약에 합의했다.

LG는 오지환과 2024년부터 2029년까지 계약 기간 6년, 총액 124억원에 합의했다고 19일 발표했다.

보장액은 100억원이고, 옵션은 24억원이다.

2009년 LG에 1차 지명으로 입단한 오지환은 지난해까지 14시즌 통산 타율 0.265, 홈런 146개, 안타 1466개, 타점 745개, 도루 240개를 기록했다.

지난해에는 타율 0.269, 홈런 25개, 안타 133개, 타점 87개, 도루 20도루를 남겨 서울 잠실야구장을 홈구장으로 쓰는 유격수로서 최초로 20(홈런)-20(도루)을 달성하고 골든글러브를 수상했다.

아울러 지난 시즌 LG의 주장으로서 LG 트윈스 단일시즌 최다승(87승)에 앞장섰다.

LG 구단은 "오지환은 원클럽맨으로 LG 트윈스 프랜차이즈 스타이며, 국가대표 유격수로서 기록뿐만 아니라 라커룸과 더그아웃에서도 선수들에게 모범이 되는 선수"라며 "이번 다년계약으로 심리적으로 보다 안정적인 상황에서 올 시즌에 집중해 그라운드에서 최고의 성과를 만들어 주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오지환은 "좋은 대우를 해준 팀에 너무 감사하다. 선수로서 한 팀에서만 뛴다는 게 큰 영광인데, 그럴 기회를 주신 구단에 너무 감사하다"면서 "또 항상 응원해주시는 팬들께도 너무 감사드린다. 구단과 팬들의 기대를 잘 알고 있다. 반드시 그 기대에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크리에이티브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2.0에 따라 이용하실수 있습니다. ⓒ EFOCUSMEDIA Inc. All Right Reserved.